시마나미 해도(海道) 사이클링
에히메현과 히로시마현을 9개 다리로 이은 세토우치 시마나미 해도(海道)(니시세토 자동차도로). 절경명소들이 점재해 있습니다. 다도해의 아름다움과 다리가 조화를 이룬 아름다은 풍경을 바라보면서 절경 사이클링을 즐겨보십시오. 중급자 대상 본격 코스입니다!
START
JR 이마바리 역
↓자전거로 약 35분
1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상쾌한 갯바람을 온몸에 맞으며, 세토 내해의 자연을 만끽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 사이클링(선라이즈 이토야마)
구루시마 해협대교 다리목에 있는 사이클링 출발점. 갯바람을 온몸에 맞으면서 다리 위에서 세토 내해의 절경을 조망할 수 있다. 자전거를 빌려 전 세계에서도 여기서만 즐길 수 있는 바다길 사이클링을 즐기면, 기분좋은 상쾌함에 시간 가는 줄도 모를 정도. 또, 숙박 시설도 병설되어 있어 시마나미 해도(海道)관광의 거점으로 삼을 수 있다. 숙박시설 객실 창문에서 바라볼 수 있는 구루시마 해협대교는 그야말로 압권. 다리가 경관조명되는 날에는 세토 내해의 밤이 아름답게 연출된다.
자전거로 약 1시간15분
2

기로산 전망 공원

시마나미 해도(海道)에서 손꼽히는 전망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 기로산 전망 공원
오시마 섬 남단에 위치해 있는 기로산 꼭대기에 있는 전망 공원. 조망은 시마나미 해도(海道) 중 제일로 꼽히며, 맑은 날에는 서일본 최고봉인 이시즈치산까지 조망할 수 있다. 또, 수평선에 지는 석양, 경관조명이 된 구루시마 해협대교를 조망할 수 있어, 시간을 불문하고 경관을 즐길 수 있다. 전망대는 건물 본체를 지중에 배치시키고 건물 위에 나무를 심는 등 자연 경관을 유지하기 위해 바깥에서 안보이도록 조성되었다. 또, 전망할 수 있는 경치뿐만 아니라 그 복잡한 디자인도 건축계의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자전거로 약 1시간30분
3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하나부터 열까지 전부 소금으로
  •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하카타 S・C파크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
하카타・오시마 대교 다리목에 있어, 머린 오아시스 하카타를 중심으로 해수욕장이나 공원 등이 정비되어 있는 미치노에키(국도 휴게소). 시설 내의 물산품 코너에서는 이 지역에서 생산한 하카타의 소금을 사용한 오리지널 상품이나 이 지역에서 재배한 신선한 야채, 세토 내해의 해물 등이 판매되고 있다. 또, 레스토랑도 병설되어 있어, 시마나미 특제 소금 라면 등 하카타섬에서만 즐길 수 있는 맛을 만끽할 수 있다. 쾌적한 갯바람을 맞으며 석양에 비친 바다와 다리 풍경을 바라보느라면 로맨틱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돌고래나 고래와 함께 할 수 있는 “돌핀 팜 시마나미”도 인접해 있다.
자전거로 약 1시간20분
4

오야마즈미 신사

바다, 산, 병사의 신으로 모신 일본 소친주(지역을 아우르는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 오야마즈미 신사
일본 전국에 1만 개 이상 있는 야마쓰미 신사와 미시마 신사의 총본사로 알려진, 현내에서 가장 오래된 신사. 경내 중앙에는 수령 약 2600년 녹나무 대목이 신목(神木)으로 서있고 본전, 배전 등의 중요문화재도 많아 시간의 흐름을 잊게 해주는 신비적인 공간을 체감할 수 있다. 바다의 신, 산의 신, 병사의 신으로서 신앙의 대상이며, 수많은 무장들로부터 전승 기원, 사례로서 무장장비가 봉납(신에게 헌상함)되어 왔다. 이것들을 전시한 보물관이 경내에 있어, 국보를 비롯해 중요문화재로 지정된 일본 각지의 무장장비나 갑주류 중 80%가 수장되어있다고 한다.
GOAL